Just Show Up Book Club

현재 페이지 경로 : Home

눈으로 보고, 귀로 듣고, 함께 나누는 JSU 북클럽

Just Show Up 북클럽은 기존의 북클럽과 달리 ‘오디오북’을 들으면서 책을 읽고, 그날 읽은 내용을 함께 나누는 북클럽입니다.
읽어오는 숙제 없이 모이는 순간 독서가 시작되며, 오디오를 들으며 책을 읽으므로 어려운 책도 쉽게 읽을 수 있습니다.
무료로 제공되는 ‘오디오북’으로 다양한 모임에서 JSU 북클럽을 시작해보세요!

  • Just Show Up 그냥 오세요 숙제가 없어 부담이 없습니다.
    모이는 그 순간 독서가 시작됩니다.
  • Audio+Book 책을 읽고 들으세요 눈과 귀, 두 개의 감각기관을 사용하여
    책을 읽으면 집중력이 높아져 어려운 내용도
    놓치지 않고 정독할 수 있습니다.
  • Share together 함께 나누세요 읽은 내용을 함께 나눌 때
    더욱 풍성한 감동과
    배움이 일어납니다.

어떤 책으로 북클럽을 할 수 있을까요?

JSU 북클럽만을 위해 제공되는 '오디오북'은 세계적인 신학자 및 기독교 지성들이 추천한 검증된 도서로 제작되었으며,
누구나 무료로 사용할 수 있습니다.
‘오디오북’ 리스트는 자료실에서 확인해주세요!
*다만, 종이책은 가까운 서점이나 온라인 서점에서 별도로 구매해주세요.

JSU 북클럽 신청 안내

북클럽 신청 접수 후 3일 안으로 ‘오디오북’을 대여할 수 있는 아이디와 비밀번호를 이메일로 발급해드리며
‘오디오북’ 대여는 교보문고 전자도서관의 ‘G&M글로벌문화재단 도서관’에서 하실 수 있습니다.

  1. 북클럽 형성
    3인 이상의 구성원으로 된 북클럽을 만들어주세요.
  2. 도서 선정
    자료실 내 ‘오디오북’ 리스트에서 대여할 도서를 선정하고, 해당 도서의 종이책을 준비해주세요.
  3. 북클럽 신청
    아래 ‘북클럽 신청하기’버튼을 클릭해 북클럽을 신청해주세요.
  4. APP 다운로드
    ‘교보문고 전자도서관’ 앱을 다운로드하신 뒤 도서관 검색에서 ‘G&M 글로벌 문화재단’을 찾아 즐겨찾기 해주세요.
  5. 오디오북 대여
    ‘G&M 글로벌 문화재단 도서관’에 접속하여 로그인하신 뒤, 오디오북을 대여해주세요.
  6. 북클럽 진행
    북클럽 멤버들과 ‘오디오북’을 들으면서 책을 읽고, 서로의 생각을 나눠주세요.
    * JSU 북클럽 페이스북에서 진행하는 다양한 이벤트에 참여하세요!

직장에서, 교회에서, 학교에서 이뤄지는 북클럽

JSU 북클럽은 국내, 해외의 일터, 교회, 대학 캠퍼스, 각종 모임 등에서 활발하게 운영되고 있습니다.

  • Workplace 직장에서 at Workplace
    직원모임, 기업교육, 산업별 모임 등에서
    콘텐츠로 활용
    함께하는 곳 KBS신우회, MBC신우회, 파빌리온, 근로복지공단 직원모임, 대한축구협회 직원모임, 빈손채움재단, 제3비전 프로덕션 직원모임, 베데스다 장애인 선교회 외
  • Church 학교에서 at Campus
    독서인증제 프로그램과 동아리 및
    학과 모임 등의 콘텐츠로 활용
    함께하는 곳 서울신대 인문학연구소, 한동대 국제지역연구소, 명지대 교목실, 숭실대 교목실, 한국대학생선교회, 학원복음화협의회, 계명대 교목실, 총신대 생활관 외
  • Campus 교회에서 at Church
    교회의 2부 순서나 셀 모임,
    양육 훈련 등으로 활용
    함께하는 곳 온누리교회 (POINT5 공동체, 여성지도자모임, 교역자모임), 서울드림교회, 수영로교회, 허브교회, 빛으로교회, 뉴욕 프라미스교회, 뉴저지 초대교회, 도쿄 온누리교회, 레바논 선교사 연합모임 외

G&M 북 클럽 신청

Newsletter Sign Up

뉴스레터 정기구독 신청

G&M글로벌문화재단의 월별 활동내역을 받아보세요

개인정보 수집동의

  1. 1. 개인정보의 수집•이용 목적- 뉴스레터를 온라인으로 배포
  2. 2. 수집하려는 개인정보의 항목- 이름, 이메일
  3. 3.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 기간- 이름, 이메일주소 5년
  4. 4. 위의 개인정보 수집에 대하여 동의하지 않으실 권리가 있으며, 동의하지 않을 경우 뉴스레터 무료 구독에 대한 불이익이 있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