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ss

현재 페이지 경로 : Home
Press 보기
[국민일보] G&M문화재단·국민일보목회자포럼, ‘나부터 말씀 속으로’ 업무제휴 협약 2017-06-09

 

Grace&Mercy(G&M)글로벌문화재단(대표 문애란)과 국민일보목회자포럼(대표회장 김경문 목사), 국민일보(대표이사 최삼규)는 7일 서울 여의도 국민일보 대회의실에서 ‘나부터 말씀 속으로’ 업무제휴 협약식을 갖고 한국교회와 성도들이 기독교 신앙의 본질을 회복할 수 있도록 돕기로 했다.

이를 위해 다음 달 6일 국민일보빌딩 12층에서 ‘종교개혁 500주년 기념 목회자 포럼’을 개최키로 했다. 포럼에는 마크 래버튼 미국 풀러신학교 총장과 이재훈 서울 온누리교회 목사가 주강사로 나온다. G&M이 펼치고 있는 ‘커뮤니티 성경읽기(여러 명이 성경을 함께 읽기)’ 사례와 드라마바이블 제작 스토리 등을 소개한다. 포럼은 방송인 정선희의 사회로 진행되며 현대기독교음악(CCM) 사역자 송정미의 찬양 공연도 준비돼 있다.

문애란 G&M 대표는 “포럼을 통해 즐겁게 식사하듯이 성경을 함께 읽는 운동이 일어나기를 바란다”며 “목회자들이 적극 협조해달라”고 말했다. 김경문 국민일보목회자포럼 대표회장은 “종교개혁 500주년을 맞아 뜻 깊은 사업을 시작했다”며 “한국 그리스도인들이 성경을 읽고 사랑해, 참된 그리스도인이란 말을 듣게 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글=신상목 기자, 사진=강민석 선임기자
[출처] - 국민일보 
[원본링크] - http://news.kmib.co.kr/article/view.asp?arcid=0923762266&code=23111111&cp=nv
 


Newsletter Sign Up

뉴스레터 정기구독 신청

G&M글로벌문화재단의 월별 활동내역을 받아보세요

개인정보 수집동의

  1. 1. 개인정보의 수집•이용 목적- 뉴스레터를 온라인으로 배포
  2. 2. 수집하려는 개인정보의 항목- 이름, 이메일
  3. 3.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 기간- 이름, 이메일주소 5년
  4. 4. 위의 개인정보 수집에 대하여 동의하지 않으실 권리가 있으며, 동의하지 않을 경우 뉴스레터 무료 구독에 대한 불이익이 있을 수 있습니다.